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윤필재, 추석 장사씨름 대회서 태백장사 3연패-3관왕 달성

등록일 2019년09월12일 21시2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추석장사 씨름대회 태극장사에 오른 윤필재 [대한씨름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윤필재(의성군청)가 위더스제약 2019 추석장사 씨름대회에서 3년 연속 꽃가마를 탔다.

윤필재는 12일 전남 영암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태백급(80kg 이하) 장사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손희찬(정읍시청)을 3-1로 물리치고 최강자 자리에 올랐다.

이로써 윤필재는 2017년 우승 이후 추석 대회에서 3연패 위업을 이뤘다.

또 음성 대회와 구례 대회 제패에 이어 올해 민속씨름 3관왕에 올랐다. 태백장사는 개인 통산 5번째다.

윤필재는 특유의 파워를 앞세워 예선부터 결승까지 압도적인 기량을 보여주며 모래판의 일인자임을 증명했다.

8강에서 박권익(영암군민속씨름단)에 2-0 승리를 낚은 윤필재는 4강 상대 성현우(연수구청)에 첫판을 내주고도 주특기인 들배지기와 배지기 기술로 둘째 판과 셋째 판을 잡아 2-1 역전승을 했다.

윤필재는 여세를 몰아 손희찬과 결승에서 잡채기와 밀어치기 기술로 첫째 판과 둘째 판을 따내 2-0으로 앞섰다.

셋째 판을 잃은 윤필재는 넷째 판에서 손희찬을 눕히고도 비디오판독에서 동시에 모래판에 닿았다는 판정이 나와 재경기를 벌인 끝에 잡채기로 승리하며 우승을 확정했다.'

◇위더스제약 2019 추석장사 씨름대회 태백급 경기 결과 
    태백장사 윤필재(의성군청)
    2위 손희찬(정읍시청)
    3위 오준영(정읍시청)

 

chil8811@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심정보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