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김대건 신부,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 선정 유력…이사회 통과

등록일 2019년10월18일 10시2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김대건 신부 초상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당진=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 당진시는 한국인 최초의 천주교 사제 김대건(1821~1846년) 신부를 2021년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유네스코 기념의 해)로 선정하는 방안이 유네스코 집행이사회를 통과했다고 18일 밝혔다.

유네스코는 전날 제207차 집행이사회를 열고 탄생 200주년을 맞는 김대건 신부를 2021년 세계기념인물로 선정할 것을 권고했다.

이에 따라 김대건 신부는 특별한 사정이 없으면 다음 달 12일부터 2주간 프랑스 파리 유네스코 본부에서 열리는 총회를 통해 2021년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유네스코는 2004년부터 유네스코가 추구하는 이념 및 가치와 일치하는 역사적 사건과 인물, 명사의 기념일을 유네스코 연관 기념행사로 선정해 중요성을 부여하고 있다.

주로 어떤 인물의 탄생 몇 주년 또는 어떤 사건 발생 몇 주년을 기념하는 방식이다.

우리나라에서는 2012년 다산 정약용 탄생 250주년과 2013년 동의보감 발간 400주년이 유네스코 기념의 해로 선정된 바 있다.

김대건 신부가 2021년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되면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때 유네스코 공식 로고 사용, 유네스코 인사 초청, 유네스코 후원 국제학술심포지엄 개최, 김대건 신부 관련 유품 유네스코 본부 전시 등을 할 수 있다.

당진시 관계자는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맞아 2021년 4월부터 10월까지 탄생지인 솔뫼성지 일원에서 다양한 기념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라며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되면 위상이 높아지는 만큼,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도 그에 걸맞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2021년 5월 완공될 김대건 신부 탄생 기념 천주교 복합예술공간 조감도 [당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w21@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황성훈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